• 아시아투데이 로고
제주항공, 이스타항공 공문에 답변…“내용은 밝힐 수 없다”
2020. 08. 06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4℃

도쿄 25.6℃

베이징 24.4℃

자카르타 28.2℃

제주항공, 이스타항공 공문에 답변…“내용은 밝힐 수 없다”

기사승인 2020. 07. 02. 09: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나란히 서 있는 제주항공-이스타항공 여객기<YONHAP NO-3923>
제주항공과 이스타항공의 인수·합병 작업이 지지부진한 가운데 지난 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계류장에 제주항공과 이스타항공 여객기가 세워져 있다. /제공=연합뉴스
제주항공이 이스타항공으로부터 인수·합병(M&A) 선결 조건 이행에 대해 “문제 없다”는 취지의 공문을 받고 이에 대한 답변을 이스타항공 측에 보낸 것으로 확인됐다.

2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제주항공은 이스타항공 측으로부터 지난달 30일 공문을 받고 법무법인을 통해 검토 후 관련 답변을 이스타 측에 전달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법무법인 검토를 거쳐 이스타항공에 제주항공 입장을 담은 공문을 보냈다”며 “자세한 내용은 밝히기 어렵다”고 말했다.

앞서 이스타항공은 선결조건 이행과 ‘지분 헌납’에 관한 설명을 담은 공문을 제주항공 측에 보냈다. 그간 제주항공은 M&A 성사를 위해 해외 기업결합심사 승인, 체불 임금 해소 등 선행 조건 이행이 우선돼야 한다고 주장해왔다.

이스타항공 측 공문에는 타이이스타젯에 대한 지급 보증건은 문제가 없다는 내용과 함께 계약서상의 다른 선행 조건에 대한 입장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지난달 29일 이스타항공 창업주인 이상직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지분 헌납’ 발표에 대한 설명과 이와 관련한 대면 협상 요청 등의 내용도 담긴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항공과 이스타항공은 각각 법무법인 광장과 법무법인 태평양에 자문하고 있다. 법무법인 검토 결과에 따라 양사의 M&A에 대한 윤곽이 드러날 것으로 예상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