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호중 ‘열애’ 영상 올려주세요” 팬들의 빗발치는 요구
2020. 08. 15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2℃

도쿄 35.2℃

베이징 28.6℃

자카르타 31℃

“김호중 ‘열애’ 영상 올려주세요” 팬들의 빗발치는 요구

기사승인 2020. 07. 03. 07: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TV조선
가수 김호중의 '열애' 무대 영상을 올려달라는 팬들의 요구가 잇따르고 있다.

2일 방송된 TV조선 ‘사랑의 콜센타’에서는 김호중 VS 박구윤 무대가 전파를 탔다.


김호중은 이날 “윤시내 선생님의 ‘열애’를 불러보도록 하겠다”며 남다른 각오를 내비췄다.

이에 박구윤은 “너무 쎈데?”라며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나머지 출연진들도 "선곡에서 이미 끝났다"라며 김호중의 승리를 예측했다.


누리꾼들은 방송 이후 "잠을 한 숨도 못자고 김호중 열애 동영상 기다리다가 탈진할 것 같다" "아무리 찾아도 김호중 가수 열애가 없다. 빨리 올려달라" "김호중 열애가 없다니. 불후의 명곡 보고 노래 너무 잘 해서 영상 볼려고 '사랑의콜센타' 들어왔는데 댓글들 보니 호중씨 영상만 안 올리신건가? 보고 싶으니 열애 올려달라" 등의 의견을 보였다.

앞서 포털사이트 내 '사랑의 콜센타' 방송분 업로드 영상에서는 임영웅, 김호중, 영탁, 장민호 등 TV조선 '미스터트롯' TOP7의 '사랑의 콜센타' 무대 영상이 100만뷰 이상의 기록을 세운 바 있다.   

한편 TV조선 '사랑의 콜센타'는 TOP7이 특정 시간 동안 전국 각지에서 걸려온 전화를 통해 신청자의 사연과 신청곡을 받은 후 그 자리에서 즉석으로 신청곡을 불러 주는 실시간 전화 노래방 형식의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