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산시, 코로나19 자가소독시설에 ‘클린존’ 안내판 배부

아산시, 코로나19 자가소독시설에 ‘클린존’ 안내판 배부

기사승인 2020. 07. 03. 09: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아산시 ‘클린존’ 안내판
자가소독시설에 부착되는 클린존 안내판 /제공=아산시
아산 이신학 기자 = 충남 아산시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일상생활 자가소독을 실시하는 기관, 업소 등 837곳에 클린존 안내판을 배부한다.

3일 아산시에 따르면 매주 수요일 오후 5시 아산 방역의 날(일제소독)을 운영하는 시보건소가 이날부터 자가소독시설임을 알리는 클린존 안내판을 배부해 △소독 책임자 △소독주기 △사용약품 등을 표기할 수 있도록 했다.

기관이나 업소 등이 기준에 맞게 소독실시 후 클린존을 출입구에 부착하면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코로나19 예방소독제는 정부승인 허가받은 제품 중 WHO, ECDC 등에 효과가 있다고 권고한 차아염소산나트륨, 에탄올 등 유효성분이 들어있는 소독제를 사용하고 반드시 용도와 농도를 확인 후 알맞게 사용해야 한다.

시보건소 관계자는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평소보다 소독제를 더 많이 더 자주 사용하고 있는 상황에서 인체 환경에 노출되는 양이 많아지면 해로울 수 있으니 소독이 필요한 곳에 필요한 만큼만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