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산시, 코로나19 자가소독시설에 ‘클린존’ 안내판 배부
2020. 08. 15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8℃

도쿄 35.4℃

베이징 26.2℃

자카르타 31.6℃

아산시, 코로나19 자가소독시설에 ‘클린존’ 안내판 배부

기사승인 2020. 07. 03. 09: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아산시 ‘클린존’ 안내판
자가소독시설에 부착되는 클린존 안내판 /제공=아산시
아산 이신학 기자 = 충남 아산시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일상생활 자가소독을 실시하는 기관, 업소 등 837곳에 클린존 안내판을 배부한다.

3일 아산시에 따르면 매주 수요일 오후 5시 아산 방역의 날(일제소독)을 운영하는 시보건소가 이날부터 자가소독시설임을 알리는 클린존 안내판을 배부해 △소독 책임자 △소독주기 △사용약품 등을 표기할 수 있도록 했다.

기관이나 업소 등이 기준에 맞게 소독실시 후 클린존을 출입구에 부착하면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코로나19 예방소독제는 정부승인 허가받은 제품 중 WHO, ECDC 등에 효과가 있다고 권고한 차아염소산나트륨, 에탄올 등 유효성분이 들어있는 소독제를 사용하고 반드시 용도와 농도를 확인 후 알맞게 사용해야 한다.

시보건소 관계자는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평소보다 소독제를 더 많이 더 자주 사용하고 있는 상황에서 인체 환경에 노출되는 양이 많아지면 해로울 수 있으니 소독이 필요한 곳에 필요한 만큼만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