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울산 울주군 청량읍 율현지구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2020. 08. 0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2℃

도쿄 33.3℃

베이징 33℃

자카르타 31.8℃

울산 울주군 청량읍 율현지구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기사승인 2020. 07. 09. 10: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5년 7월14일까지 5년간 실수요자만 토지취득 허용
울산 김남철 기자 = 울산시 울주군 청량읍 농수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사업 부지에 이어 ‘율현지구 도시개발사업’ 부지가 오는 15일부터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된다.

울산시는 지난달 25일 울산시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갖고 울주군 청량읍 울주군청과 농수산물도매시장 부지 인근 51만6651㎡(697필지)에 대해 2025년 7월14일까지 5년간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율현지구 도시개발사업 부지의 합리적인 토지이용계획 수립과 부동산투기 및 급격한 지가상승을 방지하기 위한 것으로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제10조 규정에 따라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된다.

시 관계자는 “사업추진에 따른 지가상승 기대심리와 투기적 거래 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하게 됐다”며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일정 면적 초과 토지거래 경우 울주군수의 토지거래계약허가를 받아야 하고 실수요자에게만 토지취득이 허용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