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용인시, 60대 남성 코로나19 ‘양성’
2020. 08. 0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8℃

도쿄 24.4℃

베이징 24.5℃

자카르타 26℃

용인시, 60대 남성 코로나19 ‘양성’

기사승인 2020. 07. 14. 11: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기흥구 선별진료소
기흥구 선별진료소.
용인 홍화표 기자 = 경기 용인시는 14일 기흥구 서천동에 거주하는 A씨(용인 111번)가 민간 검사기관인 씨젠의료재단의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시는 질병관리본부와 경기도에 확진환자 발생을 보고했고, 성남시의료원의 격리병상을 배정받아 이송한다.

A씨는 전날 코로나19 확진환자로 등록된 용인-110번 환자의 배우자로 부인이 이송된 뒤 자택에서 검체를 채취했다. Dk씨 가족 가운데 어머니는 음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12일부터 인후통 증세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A씨의 배우자는 지난 10일 관악구-134번 환자와 접촉한 것으로 확인돼 A씨는 2차 감염자로 볼 수 있다.

시는 역학조사관의 자세한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접촉자를 추가 격리하고 동선 등 공개범위 내 정보를 홈페이지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알릴 방침이다.

한편, 시는 수원 106번 환자와 접촉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수지구 상현동 일가족 4명(용인105~108번)과 이들의 접촉자로 144명을 검사했으며, 서울 거주 가족 1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고 나머지 139명은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날 10시 기준 용인시 확진환자는 관내등록 111명, 관외등록 19명 등 130명이 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