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반도’ 쿠키영상 없다…관람객 후기 “6개월 동안 참은 영화 관람 욕구가 해소됐다”
2020. 08. 08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6℃

도쿄 27.1℃

베이징 26.3℃

자카르타 28℃

‘반도’ 쿠키영상 없다…관람객 후기 “6개월 동안 참은 영화 관람 욕구가 해소됐다”

기사승인 2020. 07. 15. 21: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영화 '반도'가 15일 개봉한 가운데 쿠키영상 유무에 대한 관심이 급증하고 있다.

영화 '반도'(감독 연상호)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배우 강동원은 4년 전 재난을 피해 가까스로 탈출했지만, 피할 수 없는 제안을 받고 다시 폐허가 된 반도로 돌아오는 정석 역을 맡았다. 이정현은 남다른 생존력과 모성애로 폐허가 된 땅에서 4년 넘게 살아온 생존자 민정 역으로 등장한다.

'반도'는 개봉 전날 전체 예매율 80%를 기록할 만큼 최근 개봉작 중 가장 높은 관심도를 보였다. 이처럼 개봉 당일 시선이 쏠리는 '반도'에는 쿠키영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람객들은 "6개월 동안 참은 영화 관람 욕구가 드디어 해소된 것 같다" "액션은 스펙타클하고, 스케일은 거의 국내 개봉작 중 1티어 급" "'부산행' 만큼은 아니지만, 올해 영화 중 최고다" 등의 후기를 남겼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