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준석,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에 “안철수 최고의 상품”
2020. 08. 06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

도쿄 27.4℃

베이징 29℃

자카르타 29.4℃

이준석,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에 “안철수 최고의 상품”

기사승인 2020. 07. 16. 08: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연합
이준석 전 미래통합당 최고위원이 내년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대한 생각을 털어놨다.

이 전 최고위원은 15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최근에 안 대표의 최측근 인사 중 한 분이 '(안 대표의) 출마가 어때'라고 물어본 적이 있다"며 "국회의원은 아니고 최측근 인사"라고 말했다.


이 전 최고위원은 "저는 당연히 할 수 있는 선택이고 국민의당이 처한 현실에서 봤을 때 안 대표가 최고의 상품이 아닌가. 대선 때 역할을 할 수도 있지만 그 전 보궐선거에서 역할을 해 좋은 성과가 난다면 국민의당 전체 분위기가 살 것이라는 취지로 답을 한 적이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 박원석 정의당 정책위의장도 "(안 대표의 출마) 가능성이 꽤 있다고 본다"며 "사실 통합당 내에서 이런저런 분들이 거론되지만, 참신성이 굉장히 떨어지고 조금씩 흠집이 나 있는 분들이라 (통합당과) 국민의당의 공조 하에 안 대표 카드가 떠오를 수 있다고 본다"고 설명했다.

이 전 최고위원은 더불어 "여성 정치인이 우선 부각될 수밖에 없다"며 이혜훈 전 의원을 언급하기도 했다.

한편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설과 관련해 "지금 선거를 생각할 때인가"라며 "우리나라가 사자(死者)모욕과 피해자의 2차 가해로 (여론이) 완전히 나뉘어져 있다. 도덕 기준 등 여러가지 무너진 (가치를) 살리는 것이 정치권에서 심각하게 고민해야 할 최우선 과제"라고 입장을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