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베일 벗은 갤노트20·폴드2…노태문 “갤럭시 생태계 기대하라”

베일 벗은 갤노트20·폴드2…노태문 “갤럭시 생태계 기대하라”

기사승인 2020. 08. 05. 23: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첫 온라인 언팩 행사…노 사장 갤럭시 생태계 구축 포부
갤럭시노트20울트라 1억800만 화소 자랑…MS와 협업
갤럭시Z폴드2 블랙과 브론즈 두 가지…9월 초 추가 공개
갤럭시노트20울트라·갤럭시Z폴드2 사양
사상 처음으로 5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갤럭시 언팩 2020’에서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노태문 사장이 ‘갤럭시 노트20 울트라’를 소개하고 있다.
“갤럭시 에코시스템으로 소비자들이 더욱 풍성한 삶을 살 수 있도록 돕겠다”

5일(한국시간) 처음으로 온라인을 통해 열린 ‘삼성 갤럭시 2020 언팩’ 행사에서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은 ‘갤럭시노트20’와 ‘갤럭시 Z 폴드2’ 등 신제품을 공개했다. 이날 노 사장은 경쟁사인 애플이 이른바 ‘애플 생태계’로 스마트폰시장 패권을 차지한 것처럼 삼성전자도 갤럭시 생태계를 구축하겠다는 야심을 보였다.

갤럭시 시리즈 안에서 완벽하게 고객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그의 포부는 한국에서 전세계로 생중계 됐으며, 행사 내내 약 300명의 갤럭시 팬들도 온라인에서 같이 열광했다.

삼성전자가 이번 행사 때 공개한 프리미엄 태블릿 ‘갤럭시 탭 S7·S7+’와 스마트워치 ‘갤럭시 워치3’, 무선이어폰 ‘갤럭시 버즈 라이브’는 모두 갤럭시 노트20와 연동해 쓸 수 있는 제품이다. 노트20 고객들이 더욱 스마트하게 일하고, 즐겁게 일상을 즐길 수 있도록 돕는 목적으로 제작됐다. 노 사장은 “지금은 그 어느 때보다도 기술이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면서 “각 제품들을 함께 사용했을 때 더 강력한 경험을 얻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갤럭시노트20는 울트라까지 2종으로 출시됐다. 성능도 극대화돼 갤럭시노트20 울트라는 1억 800만 화소, 갤럭시노트20는 6400만 화소 카메라를 탑재했다. 갤럭시노트20 울트라와 갤럭시 노트20는 각각 최대 50배와 최대 30배까지 줌 촬영을 지원한다. 고성능 제품인 울트라의 경우 7나노 64비트 옥타코어 프로세서 CPU를 사용하고 12GB 램, 256GB 내장 메모리의 스펙을 자랑한다.

또한 갤럭시노트20는 삼성의 자랑인 ‘S펜’과 문서작업용 ‘삼성 노트’, 마이크로소프트 엑스박스 게임을 지원한다. 최대 120Hz 주사율의 디스플레이, 갤럭시 스마트폰 최초로 UWB(초광대역통신) 기술을 활용한 파일 공유 등이 가능하다.

특히 마이크로소프트와 협업으로 이제 갤럭시노트20를 이용해 이동 중에도 포르자 호라이즌4 등 100여개의 엑스박스 인기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삼성전자는 마이크로소프트와 엑스박스 게임에 최적화된 블루투스 게임 컨트롤러를 별도로 판매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이 날 행사에서 마지막으로 3번째 폴더블폰인 ‘갤럭시Z폴드2’를 공개했다.

두 차례 폴더블폰 출시 경험을 통해 얻은 다양한 사용자 피드백을 적극 반영한 이 제품은 더욱 커진 6.2형의 커버 디스플레이와 7.6형의 메인 디스플레이로 뛰어난 몰입감을 선사한다. 갤럭시 Z폴드2는 클래식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조화를 이루는 미스틱 블랙과 미스틱 브론즈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또한 ‘갤럭시Z플립’에서 처음 선보였던 하이드어웨이 힌지와 한 단계 진화한 스위퍼 기술을 적용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Z플립’에 이어 현대 패션의 선구적 브랜드 톰브라운과 협업한 프리미엄 패키지 ‘갤럭시Z폴드2 톰브라운 에디션’도 선보일 예정이다. 다만 자세한 사양을 비롯한 출시 일정, 가격 등은 9월 초에 발표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