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네이버 클로바, 의료전문 스타트업 웨저에 AI 솔루션 공급

네이버 클로바, 의료전문 스타트업 웨저에 AI 솔루션 공급

기사승인 2020. 08. 10. 09: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네이버는 의료챗봇 전문 스타트업 웨저Weisure가 선보이는 인공지능 기반 음성 서비스 메디에어Medi Ai.R에 네이버 인공지능 플랫폼의 클로바 고객센터CLOVA Contact Center 솔루션이 적용됐다고 10일 밝혔다.

네이버 클로바는 자체 연구 개발한 핵심AI 엔진을 기반으로, 고객사 사업 영역에 최적화된 통합 솔루션을 제공한다는 방향 하에 그간 다양한 사업을 전개해 왔다. 의료 챗봇 전문 스타트업인 웨저는 이번 네이버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그동안 쌓아왔던 의료용 챗봇 서비스 노하우를 한층 더 업그레이드 해 음성 기반 서비스까지 사업 영역을 확장했다.

웨저가 9월에 선보이는 메디에어Medi Ai.R는 병원으로 걸려오는 고객 전화 문의를 음성 인공지능으로 응대하는 서비스로, 병원의 영업 시간이나 주차 문의, 병원 위치, 진료 시간과 같은 내용에 대한 고객 문의는 물론, 예약 등록 및 변경, 취소 요청 등의 고객센터 업무를 진행한다. 또한, 접수된 문의 내역을 통계로 제공하여 병원 운영 및 마케팅에 활용할 수도 있다.

이 과정에서 클로바의 자연스러운 음성인식 및 합성, 자연어처리 기술이 널리 활용된다. 고객의 음성이 인식되면 클로바 스피치CLOVA Speech 기술이 음성을 텍스트로 변환해 챗봇에 전달한다. 챗봇은 자연어 분석을 통해 최적의 답변을 찾아, 클로바 보이스CLOVA Voice 기술을 통해 자연스러운 음성으로 제공한다. 특히 이 중, 챗봇이 응대하기 어려운 질문은 전문 상담원에게 바로 전달할 수 있고, 일련의 단계에서 축적된 상담 로그와 분석 자료를 바탕으로 서비스 개선에 활용할 수 있다.

올해 하반기 중에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NBP)을 통해서도 클로바 고객센터CLOVA Contact Center 솔루션이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네이버의 AI 플랫폼 클로바와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고성능 클라우드 인프라를 결합, 더욱 많은 파트너들에 새로운 사업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정석근 네이버 클로바 CIC 대표는 “그동안 클로바가 쌓아 온 인공지능 기술이 웨저와 같이 탄탄한 기술 스타트업의 새로운 서비스에 기여할 수 있어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클로바의 AI 기술이 다양한 파트너들과 만나, 더욱 새로운 가치를 고객들에게 전달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