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저축은행업계, 집중호우 피해 지원을 위해 1억원 기부

저축은행업계, 집중호우 피해 지원을 위해 1억원 기부

기사승인 2020. 08. 10. 13: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18121213173486602_1544588254
저축은행업계는 최근 집중호우 피해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재민과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1억원 규모의 성금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성금 지원에는 전국에 있는 79개 전체 저축은행이 참여했다. 인명피해, 주택침수·파손 등 주거피해, 생계수단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성금을 기부하게 됐다.

업계는 이번 집중 호우와 같은 재난 발생시 우리 이웃들이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저축은행중앙회 측은 “오랜 장마로 인한 침수 피해 등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이재민들이 하루빨리 어려움을 극복하고,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보탬이 되고자 했다”라며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는 서민과 자영업자들에게 ‘항상 내 편’인 저축은행으로서 역할을 다 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