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포스코노조, 올해 임금교섭 회사위임

포스코노조, 올해 임금교섭 회사위임

기사승인 2020. 08. 12. 09: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스코647
포스코센터 전경./제공= 포스코
포스코 교섭대표노동조합인 포스코노동조합이 올해 임금교섭을 회사에 위임했다.

12일 포스코노조에 따르면 전날 대의원회의를 열어 2020년 임금교섭을 회사에 위임하기로 결정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국내외 경제위기 상황에서 회사의 경영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결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포스코노조는 2020년 임금 교섭을 위임하겠다는 입장을 회사에 곧바로 전달했다. 향후 회사측 임금결정안을 전달 받는 대로 전 조합원 찬반투표도 진행할 계획이다.

포스코노조 관계자는 “올해 임금교섭을 사측에 위임하기로 결정했다”며 “최종적으로 사측의 결정이 남아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