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유한킴벌리, 공유가치창출(CSV) 모델 ‘임팩트 피플스’ 출범…액티브 시니어 생태계 조성

유한킴벌리, 공유가치창출(CSV) 모델 ‘임팩트 피플스’ 출범…액티브 시니어 생태계 조성

기사승인 2020. 08. 12. 1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임팩트 피플스 CI./제공=유한킴벌리
유한킴벌리는 12일 함께일하는재단과 협력해 세번째 공유가치창출(CSV) 모델인 시니어 소셜 벤처, ‘임팩트 피플스’를 출범하고 액티브 시니어 생태계 조성을 본격화한다고 밝혔다.

임팩트 피플스는 시니어 일자리 창출과 비즈니스 기회 확장의 연계를 통해 초고령사회 문제를 선제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공유가치창출(CSV) 개념으로 추진된 시니어 일자리·비즈니스 플랫폼 기업으로 기업, 단체, 공공영역의 협력을 바탕으로 시니어 비즈니스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임팩트피플스는 기업, 시니어 단체, 정부 등과의 다자간 협력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하는 시니어 일자리 플랫폼이자 커뮤니티를 구축하고, 이를 근간으로 대·중·소 기업의 시니어 비즈니스 기회와 생태계 확장을 추구하는 비즈니스 모델을 추진하게 된다.

주요 사업으로는 △공공기관, 대기업 협력 시니어 일자리 창출 사업 △시니어 이커머스 사업 △시니어 패널과 연계된 시니어 전문 리서치 사업을 추진하며, 향후 5년간 시니어 일자리 1만개 창출, 회원 30만명 확보를 목표로 하고 있다. 코로나19 여건 속에서도 설립과 동시에 대기업, 정부와의 일자리 협력이 본격화되고 있으며, 유한킴벌리와도 시니어사업부와 협력을 추진하고 있다.

최규복 유한킴벌리 사장은 “다가올 초고령사회는 국가적 과제이자 기업의 과제이기도 하므로 기업이 비즈니스 관점에서 전략적으로 해법을 찾는 것도 중요하다”며 “이런 의미에서 시니어 소셜 벤처 임팩트 피플스가 시니어 일자리 창출과 시니어 비즈니스의 새로운 기회 창출의 좋은 모델이 돼 초고령사회의 좋은 해법을 제시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