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바디프랜드, 집중호우 침수 피해 안마의자 무상 교체

바디프랜드, 집중호우 침수 피해 안마의자 무상 교체

기사승인 2020. 08. 12. 11: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바디프랜드 사옥./제공=바디프랜드
바디프랜드는 12일 집중 호우로 침수 피해를 입은 가정에 안마의자 무상 교체를 단행한다고 밝혔다.

바디프랜드는 경기 안성, 강원 철원, 충북 충주, 충북 제천, 충북 음성, 충남 천안, 충남 아산 등의 특별재난지역을 포함한 수해 지역에서 침수 피해를 입은 바디프랜드 안마의자를 무상 교체 지원한다.

박상현 바디프랜드 대표는 “갑작스러운 집중호우로 수해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이 빠르게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침수 피해를 입은 바디프랜드 안마의자를 별도 비용 없이 전량 교체해주기로 했다”고 말했다.

바디프랜드는 피해 접수가 들어온 고객부터 순차적으로 제품 교체를 진행할 방침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