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형동 국회의원, 18일 ‘지방소멸위기지역 지원 특별법’ 공청회

김형동 국회의원, 18일 ‘지방소멸위기지역 지원 특별법’ 공청회

기사승인 2020. 08. 14. 16: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 지역 실정에 맞는 조사, 지원책 위한 특별법 마련 예정, 실효성있는 법안될 수 있도록 공청회에서 다양한 의견 청취 할 것
프로필사진
김형동 국회의원
예천 장성훈 기자 = 김형동 국회의원(미래통합당, 경북 안동·예천)이 오는 18일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김승남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전남 고흥·보성·장흥·강진군), 경북도, 전남도와 함께 지방소멸 위기에 대응하는 특별법 마련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한다.

이번 공청회는 김현호 한국지방행정연구원 원장대행이 좌장을 맡게되며 특별법 주요 내용에 대한 발제는 박진경 한국지방행정연구원 연구위원, 이상림 보건사회연구원 연구위원, 조정찬 숭실대학교 교수가 실시한다.

토론자로는 김태형 교수(서울대), 최충익 교수(강원대), 이상호 연구위원(한국고용정보원), 윤태웅 연구부장(대한민국도지사협의회), 강국진(서울신문), 김예성 조사관(국회입법조사처), 조성환 과장(행안부) 등이 나설 예정이다.

김형동 의원은 “인구감소시대에 국토균형발전을 실현하고자 지방소멸위기지역 지원 특별법 제정을 준비 중”이라며 “이에 앞서 특별법이 더욱 실효성있고 가치있는 법이 될 수 있도록 각계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하고자 이번 공청회를 개최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번 토론회에는 행정안전부, 경북도, 전남도 등 관계 공무원과 지방소멸 대응 관련 학계 인사 5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