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밤에 피는 아름다운 ‘수련’ 구경하세요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밤에 피는 아름다운 ‘수련’ 구경하세요

기사승인 2020. 08. 14. 16: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50품종을 선별 15일부터 한 달간 전시
사진 2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에 활짝 핀 연꽃 모습./제공=낙동강생물자원관
상주 장성훈 기자 =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이 15일부터 다음 달 중순까지 생물누리관 만남의 광장 일원에서 ‘아름다운 물의 꽃’을 주제로 ‘연과 수련’ 특별 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국내·외에서 개발된 연(連)과 수련(睡連) 품종 중 특색이 있고 아름다운 꽃을 가진 50품종을 선별해 선보인다.

금광, 비중홍, 현무홍련 등 연 30품종과 제임스 브리던, 마담꼬네, 릴리폰스, 다우벤니아, 티나, 에버린 란디그 등 온대와 열대 수련 20품종을 감상할 수가 있다.

특히 밤에 꽃이 피는 ‘야간개화수련’ 제니퍼 레베카, 주노, 에밀이 그란트 등도 만나볼 수 있다.

양창주 전시교육실장은 “이번 특별전시를 통해 연과 수련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한편, 코로나19와 오랜 장마로 지친 지역민의 몸과 마음을 달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