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정은, 노동당 정치국회의 주재…공무원 피격사망 언급은 없어

김정은, 노동당 정치국회의 주재…공무원 피격사망 언급은 없어

기사승인 2020. 09. 30. 08: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노동당 정치국회의를 주재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비상방역사업 문제 등을 논의했다. 하지만 ‘공무원 피격사망’ 사건에 대한 언급은 없었다.

조선중앙통신은 30일 김 위원장이 전날 당중앙위원회 본부청사에서 정치국회의를 열었다고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악성 비루스(코로나19)의 전파 위협을 막기 위한 사업에서 나타나는 일련의 부족점들을 지적했다”며 “국가적인 비상방역사업을 보다 강도높이 시행할 데 대한 해당 문제들이 심도 있게 연구 토의됐다”고 전했다.

또한 “세계적인 악성 전염병 확산 형세에 대한 보고에 이어 방역 부문에서의 자만과 방심, 무책임성과 완만성을 철저히 경계했다”며 “우리 식대로 방역대책을 더욱 철저히 강구하며 대중적인 방역분위기를 더욱 고조시켜 강철같은 방역체계와 질서를 확고히 견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외에도 다음 달 10일 당 창건 75주년을 맞아 진행한 당과 국가적 사업들과 재해 복구 문제에 대해 점검했으며, 조직(인사) 문제도 논의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