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GS리테일, 동물자유연대·펫츠비와 유기동물 입양 캠페인

GS리테일, 동물자유연대·펫츠비와 유기동물 입양 캠페인

기사승인 2020. 10. 18. 14: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GS리테일의 펫러버 봉사단원들이 유기견 돌봄 봉사를 하고 있다
GS리테일의 펫러버 봉사단원들이 유기견 돌봄 봉사를 하고 있다. /제공=GS리테일
GS리테일은 19일부터 동물자유연대·펫츠비와 유기동물 입양 캠페인을 진행한다.

유기동물을 입양한 가정에는 반려동물 용품 전문몰 펫츠비가 10만원 상당의 비타민·샴푸·사료 등으로 구성된 패키지를 제공하며 GS리테일은 동물 의료 분담금 5만원을 지원한다.

GS리테일은 2017년부터 유기동물 돌봄 봉사 활동을 해왔고, 2019년 유기동물 전문 봉사단 ‘GS펫러버’를 발족했다. 회사 측은 ‘코로나19’로 현장 중심의 돌봄 봉사 활동이 어려워지자 이번 비대면 캠페인을 기획했다고 전했다.

박상래 GS리테일 커뮤니케이션팀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보살핌을 필요로 하는 유기동물이 증가함에 따라 임직원과 경영주가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언택트 봉사활동을 기획하게 됐다”며 “이번 유기동물 입양 캠페인이 기업 차원의 사회 공헌 활동을 넘어 전국민에게 확산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