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추미애, 野 사퇴요구에 “뭐라 하겠나…장관 한번 해보세요”

추미애, 野 사퇴요구에 “뭐라 하겠나…장관 한번 해보세요”

기사승인 2020. 10. 26. 14: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26일 자신의 사퇴를 요구하는 여론이 높다는 질문에 "뭐라고 (대답)하겠느냐"고 말했다.


추 장관은 이날 국회 법사위의 종합국감에서 "야당의 사퇴 요구에 동의하지 않느냐"는 국민의힘 장제원 의원의 질문에 웃으면서 이같이 답변했다.


장 의원이 국민의 50% 이상이 추 장관에 부정적이라는 여론조사 결과를 소개하자, 추 장관은 "군 복무를 충실히 마친 아들에 대해 언론이 무려 31만건을 보도했다. 무차별 보도하고 여론조사를 한다면 저렇겠죠. 의원님도 장관 한번 해 보십시오"라고 쏘아붙였다.


추 장관은 박순철 서울남부지검장이 지난 22일 사의를 표명하면서 '검찰총장 지휘배제의 주요 의혹들은 사실과 거리가 있다'고 밝힌 것에도 "서울남부지검장도 야권 정치인을 보고하지 않은 잘못은 있다"고 맞받아쳤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