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뽕숭아학당’ 뽕페스티벌 개최…임영웅에 빚졌다는 게스트는 누구?

‘뽕숭아학당’ 뽕페스티벌 개최…임영웅에 빚졌다는 게스트는 누구?

기사승인 2020. 10. 28. 10: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029_뽕숭아학당_뽕페스티벌
‘뽕숭아학당’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뽕 페스티벌’을 개최한다./제공=TV조선
‘뽕숭아학당’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기획부터 게스트 섭외까지, 직접 발로 뛰면서 만든 ‘뽕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28일 방송되는 TV조선 ‘뽕숭아학당’에서 트롯맨 F4는 4명의 특별 게스트들과 ‘뽕 페스티벌’을 펼친다.

트롯맨 F4는 코로나 19로 인해 가을 페스티벌이 열리지 못하는 만큼, 직접 만드는 스페셜 무대를 예고했다. 각자 직접 섭외한 게스트들의 정체를 알아내기 위해 치열한 추측이 이어지기도 했다.

우선 맏형 장민호는 멤버 모두와 인연이 있는 특별한 게스트를 초대했다. ‘원조 꽃사슴’이자 ‘미스터트롯’ 마스터였던 노사연을 섭외한 것. 멤버들을 보고 반가움을 표한 노사연은 “많이 컸더라. 축하한다”고 덕담을 건네는가 하면, ‘미스터트롯’ 후일담 토크를 털어놓으며 입담을 과시했다.

다음으로 영탁의 게스트는 실루엣이 공개되자마자 독특한 헤어스타일로 궁금증을 드높였다. 또한 영탁과의 인연에 대한 질문에 “그런 건 없는데”라고 초면임을 밝힌 반면, 장민호와의 인연을 공개해 반전을 선사했다.

임영웅은 게스트로 발라드계 레전드를 초대해 트롯맨 F4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해당 게스트는 임영웅과 4년 만에 재회라는 인연과 더불어 “제가 영웅씨에게 빚을 졌다”는 충격적인 고백을 털어놔, 정체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이찬원의 게스트는 등장부터 심상치 않은 실루엣을 드리우는가 하면, 토크 중간에 갑자기 불이 꺼지는 등 돌발 상황을 연출하는 등 예사롭지 않은 예능감을 터트렸다. 특히 이찬원과는 가족 같은 사이라고 자신의 신상을 밝혀 색다른 케미를 예감케 했다.

제작진 측은 “트롯맨 F4는 레전드 지원군들과 함께 ‘4인 4색 뽕 페스티벌’을 기획, 방구석 1열을 신명나게 만들 예정”이라며 “트롯맨F4는 물론, 역대급 흥과 예능력을 터트릴 게스트들의 활약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27일 오후 10시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