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당진시, 충남도 공공디자인 공모에 선정…합덕읍 성소마을 경관개선 추진

당진시, 충남도 공공디자인 공모에 선정…합덕읍 성소마을 경관개선 추진

기사승인 2020. 11. 25. 17: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당진시, 충청남도 공공디자인 공모사업에 선정
당진시가 충남도 공공디자인 공모사업에 ‘주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성소마을 경관개선사업’이 최종 선정됐다. 사진은 합덕읍 성소마을 사업대상지 위치도./제공=당진시
당진 이후철 기자 = 당진시는 충남도 공공디자인 공모사업에 ‘주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성소마을 경관개선사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합덕읍 합덕리에 위치한 성소마을은 130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합덕성당, 조선시대 3대 제방인 합덕제, 버그내 순례길 등 역사와 문화가 있는 우수한 경관자원이 밀집해 있는 마을이다.

이번 공모 선정으로 시는 도비 2억5000만 원을 포함 총 5억 원을 들여 성소마을 경관개선사업을 추진한다.

사업 내용은 △걷고 싶은 골목길 조성 △가로경관 간판 정비 △성당 주변 야간경관 조성 △성소마을 지붕색 개선 △성소마을 브랜드 개발 등으로 내년 11월 완료를 목표로 하고 있다.

지역주민들이 주체가 되는 경관협정을 바탕으로 진행하는 성소마을 경관개선사업은 경관 개선을 통해 합덕성당, 합덕제 등 주요 경관자원을 찾아오는 방문객들에게 아름답고 정돈된 이미지 보여주고, 신부 생가 체험민박, 성소마을 자전거투어 등의 프로그램과 연계해 마을 경제 활성화도 기대하고 있다.

충남도 공공디자인 공모사업은 도시 및 농어촌의 공공공간, 공공시설물, 공공매체, 가로환경 등의 디자인 정비를 통해 도민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살아갈 수 있는 ‘더 행복한 충남 만들기’를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