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보험계리사 161명·손해사정사 465명 최종 합격

보험계리사 161명·손해사정사 465명 최종 합격

기사승인 2020. 11. 26. 18: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금융감독원과 보험개발원은 제43회 보험계리사·손해사정사 시험에서 총 626명이 최종 합격했다고 26일 밝혔다.

보험계리사 시험의 최종 합격자는 161명으로 지난해 보다 6명 줄었다. 손해사정사 시험에는 465명이 합격했다.

보험 계리사는 대학생 등이 주로 응시해 30세 이하 합격자가 93.8%로 가장 많았다. 반면 손해사정사는 31세 이상 합격자 비중이 61.7%였다.

합격 여부는 이날 오후 6시부터 금감원 홈페이지나 보험개발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