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홍성군, 다함께 행복한 교육도시 조성에 ‘온힘’

홍성군, 다함께 행복한 교육도시 조성에 ‘온힘’

기사승인 2020. 12. 07. 11: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군청 전경사진
홍성군청
홍성 배승빈 기자 = 충남 홍성군이 청소년부터 어르신까지 다함께 행복한 교육도시 조성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7일 홍성군에 따르면 내포신도시 조성으로 젊은층의 인구유입 증가로 청소년 맞춤형 정책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 1월 교육체육과 내 청소년팀을 신설한 데 이어 포스트코로나시대에 대비한 평생교육 신규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먼저 기존 청소년의 모임 장소가 부족했던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청소년들만의 아지트 ‘청소년 그린 카페’를 조성해 청소년들을 위한 소모임 및 휴식 장소를 제공하고 바리스타 체험 등 다양한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카페 내에 청소년들을 위한 상담공간도 별도로 조성한다.

또 침체된 원도심 명동상가 활성화와 청소년 문화체험 및 여가활동을 위한 청소년 거리축제를 개최할 예정이다.

지역상인회와 청소년들로 구성된 ‘명동 놀이터 거리축제 추진위원회’를 구성해 매월 회의를 통한 테마를 선정, 청소년 동아리 공연·버스킹·각종 대회 등을 개최한다.

군은 2010년부터 찾아가는 성인문해교육, 초등·중등학력인정 문해교육, 문해교육기관 지원 등 정규학교교육 기회를 놓친 성인들에게 의무교육 및 학력취득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문해교육을 통해 교육소외계층의 자주적인 생활능력을 향상시켜 평생학습사회 구현에 앞장서고 있다.

올해 코로나 19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수업을 운영했으나 내년부터는 몸이 불편하거나 개인적인 사정으로 학습장에 나올 수 없는 비문해 학습자를 대상으로 문해교사가 직접 가정에 방문한다.

가정방문형 문해교육 1대1개인지도, 인문교양, 문화예술, 자격과정 등 맞춤형 사이버 평생학습센터 프로그램을 운영해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변화에 대응할 계획이다.

최기순 군 평생교육팀장은 “청소년부터 어르신까지 다함께 행복한 교육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다양하고 체계적인 시책 발굴 및 내실있는 교육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