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빈센조’ 송중기, 냉혹한 마피아 변호사로 변신…강렬한 등장

‘빈센조’ 송중기, 냉혹한 마피아 변호사로 변신…강렬한 등장

기사승인 2021. 01. 21. 11: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빈센조01
‘빈센조’ 송중기가 냉혹한 마피아 변호사로 변신했다./제공=tvN
‘빈센조’ 송중기가 냉혹한 마피아 변호사로 변신했다.

21일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극본 박재범, 연출 김희원) 측은 1차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빈센조’는 조직의 배신으로 한국에 오게 된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가 베테랑 독종 변호사와 함께 악당의 방식으로 악당을 쓸어버리는 이야기를 담는다. ‘왕이 된 남자’ ‘돈꽃’ 등을 만든 김희원 감독과 ‘열혈사제’ ‘김과장’ ‘굿닥터’ ‘신의 퀴즈’ 등을 쓴 박재범 작가가 함께 한다.

이날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 빈센조로 분한 송중기가 강렬한 첫 등장을 알린다. 생각에 잠긴 듯 라이터를 매만지던 그가 눈을 뜨고 피에 묻은 총, 천칭, 깨진 유리잔 등 상징적이고도 강렬한 이미지가 스친다. “난 협상이 아니라 경고하러 온 거야. 판결은 내가 할 거니까”라는 의미심장한 경고도 눈길을 끈다.

송중기는 극 중 이탈리아에서 온 마피아 변호사 ‘빈센조 까사노’로 분한다. 빈센조는 냉철한 전략가이자 상대를 휘어잡는 탁월한 협상 능력을 지닌 마피아의 콘실리에리다.

한편 ‘빈센조’는 ‘철인왕후’ 후속으로 오는 2월 20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