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대삼호중공업, 2020년도 단체임금협상 타결

현대삼호중공업, 2020년도 단체임금협상 타결

기사승인 2021. 01. 22. 17: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국조선해양은 주요 자회사인 현대삼호중공업이 2020년도 단체임금협상이 타개돼 생산을 재개한다고 22일 공시했다. 선박 등을 제조하는 이 회사는 최근 매출액이 3조4883억원에 이르는 사업장으로, 한국조선해양의 자산 중 10%에 달하는 자회사다.

앞서 현대삼호중공업 직원들은 지난해 18일 부분파업을 진행한 바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