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세균 ‘0원 마켓’ 방문... “저소득층 소득 지원 확대”

정세균 ‘0원 마켓’ 방문... “저소득층 소득 지원 확대”

기사승인 2021. 01. 23. 16: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3일 구민 무료 생필품 지원 '0원 마켓' 방문
취약계층 선제적 발굴 약속
"착한 행정의 본보기"
세균
정세균 국무총리가 23일 서울 영등포구청 별관에서 운영 중인 영원(0원)마켓을 방문해 봉사자들을 격려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는 23일 서울 영등포구가 운영하는 ‘0원 마켓’을 찾아 취약계층 지원 확대를 약속했다.

정 총리의 이날 일정은 ‘0원 마켓’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0원 마켓’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에게 3만 원 가량의 식료품·생필품을 무료로 지원하고 있다.

정 총리는 영등포구 관계자들에게 마켓 운영 상황을 보고 받고 “코로나19로 고통이 더 큰 저소득층에 대한 소득 지원을 확대하고, 취약계층을 선제적으로 발굴하고 지원해 포용적 일상 회복을 역점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어 “0원 마켓은 코로나19로 생계가 어려운 구민들에게 단비와도 같은 역할을 할 것”이라며 “상생 정신을 실천하는 착한 행정의 본보기”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코로나19가 극복될 때까지 0원 마켓이 지속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개인과 기업의 후원, 기부가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