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기도의회 의회운영위, 도-의회간 소통 미흡 지적

경기도의회 의회운영위, 도-의회간 소통 미흡 지적

기사승인 2021. 02. 23. 13: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도 대변인홍보기획관·소통협치국 등 업무보고
의회운영위원회가 상임위 회의실에서 제350회 임시회 의회운영위원회 회의를 개최해 의회사무처, 대변인, 홍보기획관, 소통협치국 및 중앙협력본부의 업무보고를 받았다./제공 = 경기도의회
수원 김주홍 기자 = 경기도의회 의회운영위원회는 22일 제1차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고 의회사무처, 대변인, 홍보기획관, 소통협치국 및 중앙협력본부의 업무보고를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도와 도의회 간의 미흡한 소통 문제가 집중적으로 지적됐다.

박근철 의원은 “도의회와 집행기관은 지방자치를 이끌어 나가는 양 수레바퀴로서 어느 하나에만 치중돼서는 그 기능을 다할 수 없다”며 “형식적인 소통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두 기관이 함께 논의하고 공감하며 협력할 수 있어야만 제 역할을 다할 수 있다”고 적극적인 협력과 소통을 당부했다.

박태희 의원은 “도정과 의정은 별도로 가는 것이 아니라 함께 가는 것”임을 강조하고 “도의회와 집행기관은 경쟁관계보다는 협력관계가 지속적으로 이루어졌을 때 진정한 발전이 이뤄질 수 있다”며 관련 부서가 적극적으로 대처해주기를 요구했다.

또 도민에게 전달되는 각종 도정과 의정활동에 대한 홍보방안에 대한 지적도 이어졌다.

소영환 의원은 “도민의 눈높이에서 홍보방안이 강구돼야 할 것”이라며 “도민에게 전달되지 않는 홍보는 예산의 낭비일 수밖에 없음”을 강조했다.

정승현 위원장은 “도정과 의정은 같은 곳을 바라보아야 하며 무엇보다 도민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해, 나아가 도민에게 기쁨과 희망을 줄 수 있도록 관련 부서의 많은 고민이 필요하다”며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