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씨티은행, 특성화고 학생·여대생 대상 취업역량강화 프로그램 후원

씨티은행, 특성화고 학생·여대생 대상 취업역량강화 프로그램 후원

기사승인 2021. 02. 26. 16: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보도자료_shining future 협약식
씨티은행은 지난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새문안로 소재 한국씨티은행에서 JA 코리아와 함께 ‘씨티-JA 샤이닝 퓨처(Shining Future)프로그램’ 후원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유명순 씨티은행장(왼쪽)이 오종남 JA 코리아 회장에게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 제공=씨티은행
씨티은행은 지난 25일 서울시 종로구 본점에서 국제 비영리 청소년 교육기관 JA코리아와 ‘씨티-JA 샤이닝 퓨처(Shining Future) 프로그램’ 후원 협약식을 진행했다.

씨티은행은 이날 협약식에서 씨티재단 후원금 약 2억7000만원(미화 25만 달러)을 전달했다.

씨티은행은 JA 코리아와 함께 취업을 앞둔 특성화고 학생들에게 취업에 필요한 실질적 교육을 제공하고, 성공적인 사회진출을 돕기 위해 취업역량강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2020년부터는 여대생을 위한 IT 진로 취업 교육과 장애학생들의 디지털 격차 해소를 위한 IT 교육을 시작했다. 2015년에 시작된 프로그램에는 지금까지 전국 14개 지역 98개교에서 약 5000여 명의 학생들이 참여했고, 그 중 약 2700여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취업 특강 참석과 다양한 기업에 종사하는 멘토와의 만남을 통한 직무 및 진로 탐색 그리고 자기소개서 첨삭 및 실전 모의 면접 등 취업을 준비하기 위한 다양한 기회를 갖게 된다. 이를 통해 자신에게 맞는 취업 전략을 수립하고 실제 취업 준비를 위한 도움도 받게 된다. 또한 금융격차해소를 위해 소외지역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경제금융교육도 진행할 예정이다.

유명순 씨티은행장은 “취업역량강화 프로그램이 학생들의 사회 진출을 돕고 성공적인 직장생활을 위한 소중한 발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