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 장남 최성환 사업총괄, SK㈜ 주식 25억원어치 처분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 장남 최성환 사업총괄, SK㈜ 주식 25억원어치 처분

기사승인 2021. 03. 05. 18: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최성환 SK네트웍스 사업 총괄
최성환 SK네트웍스 사업총괄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의 장남인 최성환 SK네트웍스 사업총괄이 또 SK㈜ 주식을 매도했다.

SK㈜는 최 사업총괄이 지난 3일과 4일 이틀에 걸쳐 주식 9797주를 장내매도했다고 5일 공시했다. 종가 기준으로 약 25억원 규모다. 앞서 최 사업총괄은 지난달 SK네트웍스 주식 196억원어치를 사들여 1.45% 지분율로 개인 최대주주로 올라선 바 있다.

한편 이날 최 회장의 차녀인 최영진씨도 SK㈜ 주식 5000주를 처분해 약 14억원어치를 확보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써 최 사업총괄과 최씨는 SK㈜ 지분율은 각각 0.61%, 0.13%로 줄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