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머스크 “테슬라 차에 비트코인 결제 중단”

머스크 “테슬라 차에 비트코인 결제 중단”

기사승인 2021. 05. 13. 08: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1021501010009647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사진: AP통신
테슬라가 비트코인을 사용한 자사 전기차 결제를 중단했다. 환경에 악영향을 끼친다는 이유에서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13일 자신의 트위터에 자사 전기차 구매시 비트코인을 사용한 결제를 중단한다고 선언했다.

그는 “암호화폐는 좋은 아이디어이긴 하지만 환경에 악영향을 미친다”며 “테슬라는 비트코인 채굴에 지속가능한 에너지가 사용될 때까지 비트코인 결제를 중단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비트코인 채굴 혹은 거래에 사용되는 에너지의 1% 이하를 사용하는 다른 암호화폐를 찾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테슬라는 15억달러(약 1조7000억원) 규모의 비트코인을 매입한 바 있다. 그러면서 자사 제품에 대한 결제 수단으로 비트코인을 허용한다고 밝혔다.

머스크의 갑작스런 성명에 비트코인이 급락하고 있다. 비트코인은 이날 오전 8시 현재 글로벌 코인 시황 중계 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24시간 전보다 6.76% 급락한 5만2608달러를 기록 중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