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T-위워크, 공유오피스 입주고객 위해 맞손

KT-위워크, 공유오피스 입주고객 위해 맞손

기사승인 2021. 06. 14. 10: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위워크 종로타워점 메인라운지
KT는 위워크와 위워크 국내 20개 전 지점의 멤버들이 KT 데이터센터(IDC) 및 클라우드 서비스 이용 등을 보다 특별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를 통해 위워크의 모든 멤버들은 강남, 목동, 분당 및 부산의 KT데이터센터 사용 비용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위워크는 이를 통해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각 멤버들의 데이터 및 정보 보안 유지 강화와 더욱 안정적인 통신망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위워크 코리아의 김채완 오퍼레이션 디렉터는 “이번 KT와의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위워크의 모든 멤버들에게 합리적인 가격으로 보안성이 높고 안정적인 IT 부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며, “50인 이상의 엔터프라이즈 멤버들 뿐만 아니라 데이터 보안에 민감한 중소 스타트업이나 개인 멤버들 또한 위워크의 IT네트워크 서비스에 대한 만족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 고 전했다.

위워크는 업계 최고 수준의 IT서비스를 멤버들에게 제공하고 있으며 국내 및 해외 IT전문가 및 엔지니어들이 24/7 근무체제를 구축, 안정적인 네트워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더불어, 인터넷 회선 단절 등의 유사 상황을 대비하여 전 지점에서 백업 인터넷망을 갖추고 있으며, 기업 멤버들의 IT보안 강화를 위해 논리적 유무선 망분리(Private VLAN/SSID)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50인 이상의 엔터프라이즈 멤버 비중이 50% 이상에 달하는 위워크는, 국내 공유오피스 업계에서는 유일하게 전용 인터넷 대역폭 할당(Dedicated Bandwidth)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비교적 많은 데이터 처리와 높은 수준의 보안 유지가 필요한 엔터프라이즈 멤버들에게 안정적인 인터넷 고정 대역폭 제공을 통해 수준 높은 IT설비/서비스 인프라를 선도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