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연경 27점’ 한국 VNL 세르비아에 3-1 승리…대회 2승째

‘김연경 27점’ 한국 VNL 세르비아에 3-1 승리…대회 2승째

기사승인 2021. 06. 14. 11: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KR20210614002500007_01_i_P4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 박정아 /VNL 홈페이지 캡처
한국 여자 배구가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에서 두 번째 승리를 따냈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 배구 대표팀은 1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리미니의 리미니 피에타에서 열린 대회 넷째 주 예선 라운드 11번째 경기에서 세르비아를 세트 스코어 3-1(25-13 23-25 25-13 25-23)로 제압했다.

한국은 2번째 경기에서 태국을 3-1로 누른 이후 8경기를 패했지만 세계랭킹 9위 세르비아를 상대로 값진 승리를 거뒀다. 한국은 2승 9패를 기록하며 승점 7을 쌓았다.

한국은 1세트 레프트 박정아가 리시브를 버텨내고 측면 공격과 블로킹에서 파괴력을 발휘하면서 여유 있게 첫 세트를 따냈다. 그러나 한국은 2세트 23-23까지 몰렸고, 세르비아의 공격을 막지 못한 데 이어 정지윤의 공격이 가로막히며 세트를 아쉽게 내줬다.

한국은 3세트에서 집중력을 발휘하며 분위기를 바꿨다. 한국은 15-10에서 박정아의 서브 에이스, 상대 공격 범실, 상대 네트 터치 등에 힘입어 단숨에 19-10으로 달아났다. 세르비아는 3세트에만 범실 10개를 기록하며 자멸했다. 4세트 한국은 또다시 23-23까지 몰렸다. 하지만 한국은 김연경의 쳐내기 득점에 이어 박은진의 서브가 네트를 맞고 그대로 상대 코트 밑으로 떨어지며 귀중한 승리를 챙겼다.

한국은 김연경이 27점으로 맹활약했다. 또 정지윤(14점)과 박정아(12점)을 따내며 공격을 지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