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금융위원장 고승범·인권위원장 송두환…문대통령 장·차관급 인사 단행

금융위원장 고승범·인권위원장 송두환…문대통령 장·차관급 인사 단행

기사승인 2021. 08. 05. 10: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행안부 차관 고규창·재난관리본부장 이승우
산자부 2차관 박기영·통상교섭본부장 여한구
행복청장 박무익·국립외교원장 홍현익
문 대통령, 장·차관급 인사 단행
문재인 대통령은 5일 국가인권위원장에 송두환 전 헌법재판소 재판관(윗줄 왼쪽부터), 금융위원장에 고승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위원, 행정안전부 차관에 고규창 기획조정실장,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에 이승우 재난협력실장, 산업통상자원부 2차관에 박기영 기획조정실장(아랫줄 왼쪽부터),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에 여한구 대통령비서실 신남방·신북방 비서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에 박무익 국토교통부 교통물류실장, 국립외교원장에 홍현익 세종연구소 안보전략연구실 수석연구위원을 내정했다. /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5일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 후보자에 송두환 법무법인 한결 대표변호사, 금융위원회 위원장 후보자에 고승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위원을 지명하는 것을 포함하는 장·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이같은 내용의 인사를 발표했다. 송 후보자와 고 후보자는 앞으로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쳐서 임명될 예정이다.

송 후보자는 경기고, 서울대 법학과, 사시 22회 출신으로 헌법재판소 재판관과 국가인권위원회 장애차별조정위원회 조정위원, 대북송금의혹사건 특별검사 등을 지냈다. 박 수석은 송 내정자에 대해 “인권 변호사로서 시민의 정치적 자유 등 기본권 확대, 사회적 약자 인권 보호 등에 앞장서 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며 “공개모집 및 후보추천위원회 절차를 거쳐서 선정됐으며, 세계국가인권기구연합(GANHRI) 등 국내외 인권단체들이 요구해온 인권위원 선출 절차의 독립성과 투명성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고 후보자는 경복고, 서울대 경제학과, 행시 28회 출신으로 금융위원회 상임위원과 사무처장 등 주요 보직을 거쳐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위원을 역임했다. 박 수석은 “금융 정책 전반에 대한 이해가 깊고, 최초로 금융통화위원회 위원을 연임하는 등 대내외적으로 전문성과 역량을 인정받아 왔다”며 “코로나19 대응 금융 지원, 가계부채 관리, 금융산업·디지털금융 혁신, 금융소비자 보호 등 금융 현안에 차질없이 대응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와 함께 문 대통령은 이날 행정안전부 차관에 고규창 행정안전부 기획조정실장,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에 이승우 행정안전부 재난협력실장을 내정했다.

또 산업통상자원부 2차관에는 박기영 산업통상자원부 기획조정실장을,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에는 여한구 대통령비서실 신남방·신북방비서관을 발탁했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에는 박무익 국토교통부 교통물류실장, 국립외교원장에 홍현익 세종연구소 안보전략연구실 수석연구위원이 각각 내정됐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