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권유리, 독립영화 ‘돌핀’서 주인공 맡는다

권유리, 독립영화 ‘돌핀’서 주인공 맡는다

기사승인 2021. 09. 14. 11: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권유리 프로필 이미지
권유리(소녀시대 유리)가 독립영화로 스크린 컴백을 예고했다./제공=SM엔터테인먼트
권유리(소녀시대 유리)가 독립영화로 스크린 컴백을 예고했다.

14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권유리는 가족밖에 모르던 마을 지킴이 ‘나영’이 볼링의 매력에 빠져 올인하는 내용을 담은 독립영화 ‘돌핀’(각본, 감독 배두리)에 주인공 ‘나영’ 역으로 출연을 확정 지었다.

권유리가 연기할 ‘나영’은 작은 마을에서 태어나 그곳을 한 번도 벗어난 적 없는 지역 소식지 직원으로, 가족과 마을 사람들을 살뜰히 보살피는 낙으로 살아가는 인물이다. 변화를 두려워하던 ‘나영’이 볼링을 배우며 닫혔던 마음의 문을 열고 희망을 갖게 되는 과정을 현실감 넘치는 연기를 통해 그려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권유리는 지금까지 다양한 드라마, 영화 등에 출연해 필모그래피를 쌓아왔으며, 최근 종영한 MBN 드라마 ‘보쌈-운명을 훔치다’에서 화인옹주 수경 역을 맡아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MBN 드라마 역대 최고 시청률 기록을 이끌어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