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에서 배드민턴 국가대표 강화훈련...최고의 시설제공 감사

기사승인 2021. 09. 23. 16: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10923121154
고창군립체육관 전경/제공 = 고창군
고창 신동준 기자 = 고창군은 대한배드민턴협회 주관 국가대표팀 강화훈련이 지난 17일부터 22일까지 추석연휴기간 중 실시됐다고 23일 밝혔다.

군은 군립체육관, 전지훈련트레이닝센터 등 전국 최고 수준의 체육시설을 제공해 국가대표팀이 원활한 훈련을 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김충회 총감독은 “최신식 체육시설은 물론, 지역의 음식이나 서비스 수준이 뛰어나 선수단이 훈련에 집중할 수 있는 큰 동력이 됐다”고 만족감을 표했다.

선수단은 고창에서 훈련을 마치고 핀란드로 출국해 세계혼합단체선수권대회, 덴마크, 프랑스 오픈 선수권 대회에 출전할 예정이다.

유기상 군수는 “고창 출신 신승찬(인천국제공항), 김민지(김천시청) 선수가 참여하는 배드민턴 국가대표팀이 고창을 방문하게 돼 영광스럽다”며 “향후 방문이 예정된 전지훈련단 역시 방역지침을 철저하게 준수해 선수단과 지역 군민 모두가 안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