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11개동 주민총회 마무리

기사승인 2021. 09. 28. 16: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총회서 결정 52개 사업 내년 예산에 반영
온라인 오프라인으로 1만806명 참여
군포시 금정동 주민총회
군포시는 지난 9일부터 24일까지 11개 동 주민총회를 마무리했다. 사진은 금정동 주민총회 모습. /제공=군포시
군포 엄명수 기자 = 경기 군포시 주민자치회 주민총회가 지난 24일 산본 2동을 마지막으로 일정이 종료됐다.

시에 따르면 지난 9일 궁내동을 시작으로 관내 1개 동을 순회하며 진행된 주민총회는 마을문제 해결을 위해 주민들이 직접 발굴한 자치계획을 공유하고 주민투표를 통해 사업을 결정하는 정책공론장으로 온·오프라인으로 열렸다.

주민총회는 지난 6월부터 각 동 주민자치(위원)회가 주민의견을 수집하고 마을현장을 조사하면서 발굴한 의제들을 안건으로 상정해 현장 투표와 온라인 투표를 실시했으며 6241명의 시민이 직접 투표에 참여해 동의 의제를 결정했다.

송부동을 제외한 11개 동 주민총회에서는 2021년 주민자치회 활동 경과보고와 의제 발굴과정, 2022년 자치계획 사업 공유, 투표결과 발표 등이 온라인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됐다.

시는 이번 주민총회로 결정된 11개동 52개 사업을 2022년도 주민참여예산 사업과 연계해 사업비를 편성 지원할 예정이며 최종 확정되는 예산은 주민의 손으로 직접 집행하게 된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주민들이 직접 의제를 발굴하고 지역문제를 해결하는 주민자치가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속에서도 주민과 함께할 수 있는 주민총회를 준비하신 주민자치(위원)회와, 관심과 애정으로 참여해주신 주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