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주형 뉴딜 2.0’ 추진계획 발표...한국판 뉴딜에 대응

기사승인 2021. 10. 13. 08: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그린·디지털·휴먼+지역균형 뉴딜 3+1 체계 개편
2025년까지 6조 4,469억 원 재정 투입
4만 5천여 개 일자리 창출 목표
제주형뉴딜
12일 제주형 뉴딜 2.0 추진계획을 발표하고 있는 구만섭 제주특별자치도지사 권한대행 행정부지사. /제공=제주특별자치도
제주 나현범 기자 =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특별자치도의회는 12일 제주형 뉴딜 종합계획 수립 1주년을 맞이해 오전 11시 10분 제주도청 본관 2층 삼다홀에서 ‘제주형 뉴딜 2.0’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13일 제주특별자치도와 도의회에 따르면 ‘제주형 뉴딜 2.0 추진계획’은 정부가 지난 7월 14일에 발표한 ‘한국판 뉴딜 2.0’에 대응하면서 제주만의 차별화된 도약을 위해 수립됐다.

이를 위해 제주도는 약 2달여간 전 실·국, 행정시 별로 신규과제를 발굴하고 기존과제를 보완하면서 내부토론 및 전문가 의견수렴, 제주형 뉴딜 TF를 거쳐 계획을 확정했다.

이번 추진계획은 ‘제주형 뉴딜 1.0’에서 제시했던 추진 방향을 더욱 명확히 하고, 국비확보 및 사업 실행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선택과 집중’원칙에 따라 과제가 선별·보완됐다.

구만섭 권한대행은 “‘제주형 뉴딜 2.0’은 정부의 한국판 뉴딜 2.0에 대응하는 국비확보 전략이자, 장기적으로는 제주 미래 먹거리를 모색하는 중요한 계획”이라며 “지자체 간 경쟁에서 선도적인 지위를 점하기 위한 광역지방자치단체 최초의 뉴딜 2.0 계획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제주형 뉴딜 2.0’은 ‘그린 뉴딜·디지털 뉴딜·휴먼 뉴딜’ 3대 축을 중심으로 ‘지역 균형 뉴딜’이 뒷받침하는 3+1체계 추진구조로 확대 개편해 한국판 뉴딜에 대응할 방침이다.

‘제주형 뉴딜 2.0’ 과제는 10개 핵심과제로 구성됐으며, 기존 166개에서 145개가 늘어난 총 311개로 추진된다. 특히, ‘안전망 강화’를 ‘휴먼 뉴딜’로 확대해 청년 인재 양성, 취약계층 보호, 코로나19로 가중된 격차 해소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2025년까지 6조 4469억 원의 재정을 투입해 4만 5000여 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이다.

도와 도의회는 앞으로 긴밀한 협력을 통해 추진계획을 지속적으로 수정·보완해나가며, 추가사업 반영 및 국비확보, 제도개선 등을 적극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더불어, 주민주도형 뉴딜 사업 발굴, 뉴딜 아카데미 등을 통해 도민 소통과 홍보를 강화해 뉴딜사업 체감도를 제고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제주연구원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12일 도와 도의회가 공동으로 ‘청정과 공존’의 실천 동력으로서 ‘제주형 뉴딜 종합계획’을 발표한 후 지난 1년간 총 6279억 원(국비3369, 지방비2510)이 투입됐으며, 그 결과 4700명 규모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효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