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현 도의원, 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권역센터 개소식 참석

기사승인 2021. 10. 14. 17: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고통받는 분들에게 언덕과 든든한 친구같은 존재가 돼 주길"
권역센터 개소식 참석
최종현 경기도의원(오른쪽 다섯번째)이 14일 경기복지재단에서 주관하는 ‘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권역센터 개소식’에 참석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했다./제공 = 경기도의회
수원 김주홍 기자 = 최종현 경기도의원이 14일 경기복지재단에서 주관하는 ‘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권역센터 개소식’에 참석했다.

최종현 의원은 이날 개소식에서 “코로나 19 펜데믹의 영향으로 가계부채 및 금융채무 위기자가 급증하고 있고 특히 취약계층의 경제적 고통은 더욱 커지고 있어 이들의 경제적 자립을 위한 금융과 복지의 통합지원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최종현 의원은 “경제적 약자 등 취약계층의 자립은 개인만의 문제와 책임이 아니라 지속가능한 공동체를 만들어가기 위한 우리사회 전체의 책임이자 의무다”라며 “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권역센터가 이러한 고통받는 많은 분들에게 믿을 수 있는 언덕과 든든한 친구같은 존재가 돼 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또 최 의원은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도 경기도 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권역센터가 경제적 고통에 처한 도민들에게 힘이 되고 도민 복지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개강식에는 문정희 경기도 복지국장, 진석범 경기복지재단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