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선수단, 제102회 전국체육대회서 금3·동4 획득

기사승인 2021. 10. 15. 15: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영천시) 제102회 전국체전 세팍타크로 금메달 수상(영천시 선화
영천시 선화여고선수들이 제102회 전국체전 사세팍타크로에서 금메달 을 수상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제공=영천시
영천 장경국 기자 = 경북 12개 시·군에서 열린 제102회 전국체전에서 영천시 선수단이 금메달 3개, 동메달 4개의 우수한 성적을 거둬 명실상부한 스포츠 중심 도시로서의 위상을 다시 한 번 증명했다.

15일 영천시에 따르면 이번 대회 세팍타크로 종목에서 3학년 2명(노윤서, 안미향), 1학년 3명(김은선, 양아정, 황수빈)으로 구성된 선화여고가 서울 창문여고를 제치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육상에서는 정태준(영동고) 선수가 5000m에서 금, 유도 단체전에서는 금호공고(3학년 김대현, 김동하, 2학년 도현진)가 금메달을 차지했다.

육상 남고부 10㎞에서는 정태준(영동고) 선수가 3위, 여고부 10㎞에서 연유빈(성남여고) 선수가 3위를 차지했다.

유도 개인전에서 금호공고 김대현 선수(-73㎏), 김동하 선수(-100㎏)가 각각 3위를 차지해 그간 흘린 땀의 결실을 거뒀다.

최기문 시장은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힘든 훈련을 이겨내고 우수한 성적을 거둔 선수들이 더욱 운동하기 좋은 여건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북선수단은 이번 전국체전에서 금메달 43개, 은메달 39개, 동메달 56개의 총 138개의 메달을 획득하며 대회를 마쳤고, 이번 대회는 시·도별 순위를 따로 매기지 않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