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이유 ‘밤편지’ 만든 제휘, ‘유미의 세포들’ OST 라인업 합류

아이유 ‘밤편지’ 만든 제휘, ‘유미의 세포들’ OST 라인업 합류

기사승인 2021. 10. 21. 08: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11021_유미의세포들OST_image
싱어송라이터 제휘가 티빙 오리지널 ‘유미의 세포들’ OST 라인업에 합류한다./제공=Stone Music Entertainment
아이유의 노래 ‘밤편지’ 작곡가로 유명한 싱어송라이터 제휘가 티빙 오리지널 ‘유미의 세포들’ OST 라인업에 합류한다.

21일 OST 제작사 Stone Music Entertainment 측에 따르면 제휘는 ‘유미의 세포들’ OST Part 10 ‘홀리데이’(Holiday)의 작사가 및 작곡가이자 가창자로 함께 한다.

지난 2014년 아이유 ‘꽃갈피’ 앨범의 타이틀인 ‘나의 옛날이야기’ 편곡을 통해 대중적으로 얼굴을 알린 제휘는 아이유 ‘이 지금’, ‘아이와 나의 바다’, ‘언러키’(unlucky), 정승환 ‘눈사람’,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 첸 ‘꽃’, 옹성우 ‘우리가 만난 이야기’ 등을 작곡했다. 대표곡인 아이유의 ‘밤편지’, ‘마음’은 공동작곡가로 이름을 올리며 가요계의 주목을 한몸에 받았다.

제휘가 부르는 ‘유미의 세포들’ 열 번째 OST ‘홀리데이’는 그가 직접 작곡하고 작사해 완성한 곡으로 곳곳에서 배치된 무심하면서도 의도된 연주와 가창으로 자신만의 음악적 매력을 극대화한다. 또한 특색 있는 멜로디 라인과 어우러진 제휘의 음색이 세련미를 배가해 가벼운 마음으로 감상할 수 있는 이지 리스닝 곡이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두 팔을 벌려 바람길을 따라 흘러가네’와 같은 가사를 통해 제목의 의미를 새롭게 해석한 제휘의 독창적인 감각도 엿볼 수 있을 전망이다.

OST 제작사 측은 “제휘가 메이저 음악신에 데뷔하기 이전에 완성했던 곡들 중 하나다. 시기적으로 습작으로 분류할 수 있으나 뮤지션 제휘의 음악적 역량이 충분히 담겨 있어 그의 음악을 좋아하는 팬이라면 누구나 깊이 공감하며 즐길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를 당부했다.

제휘가 만들고 부른 ‘유미의 세포들’ OST Part 10 ‘홀리데이’는 오는 22일 오후 6시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한편 ‘유미의 세포들’은 매주 금, 토요일 오전 11시 티빙에서 선공개되며, 밤 10시 50분에 tvN에서 방송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