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도 여행 ‘이젠 멀미 없이’ 즐기세요

기사승인 2021. 10. 24. 14: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4일 대형여객선 '울릉크루즈호' 취항식 열려
겨울철 안정적 접근성 개선으로 울릉관광 활성화
사진자료(울릉크루즈 울릉항로 취항식 개최) (4)
김병수 울릉군수가 24일 울릉항에서 열린 울릉크루즈호 취항식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제공=울릉군
울릉 조준호 기자 =경북 울릉군과 포항 항로를 오가는 울릉크루즈호 취항식을 24일 울릉(사동)항에서 개최했다.

이날 취항식에는 조현덕 대표이사를 비롯해 김병수 울릉군수, 최경환울릉군의장 등 기관단체장과 주민 등이 코로나19를 반영해 한정된 인원만 참석했다.

울릉크루즈 여객선은 길이 170m, 1만1515톤급 선박으로 1200명과 7500톤의 화물을 수송할 수 있으며 최대속력은 20노트(37㎞/h)이다.

DJI_0086
울릉크루즈호가 예인선의 도움을 받으며 울릉항에 입항하고 있다. /조준호 기자
포항영일만 신항에서 오후 11시, 울릉 사동항에서 오전 11시 하루 1회 운항하며 약 6시간30분 소요된다.

울릉크루즈 여객선은 울릉군민의 동절기 해상교통권을 확보하고 관광산업과 지역경제를 활성화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전천후 여객선인 울릉크루즈선 취항을 환영하며 울릉형 해상교통정책의 발전이 시작돼 해양관광 발전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