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측 “오세훈, 탁월한 비주얼과 매력으로 캐릭터 소화”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측 “오세훈, 탁월한 비주얼과 매력으로 캐릭터 소화”

기사승인 2021. 10. 28. 09: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헤중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오세훈이 연기자로 새로운 변신을 예고했다./제공=삼화네트웍스·UAA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오세훈이 연기자로 새로운 변신을 예고했다.

다음달 12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이하 지헤중)는 ‘이별’이라 쓰고 ‘사랑’이라 읽는 달고 짜고 맵고 쓴 이별 액츄얼리이다.

28일 제작진은 오세훈의 촬영 스틸을 공개했다. 극 중 오세훈은 극의 주요 무대가 되는 패션회사 더원의 신입사원 황치형 역을 맡았다. 황치형은 평범한 신입사원이 아니다. 더원 사주의 늦둥이 아들이다. 극 중 누나인 최희서는 물론 함께 일하는 팀장 송혜교 등 선배 배우들과의 특별한 연기 호흡이 기대된다.

공개된 사진 속 오세훈은 블랙 가죽 재킷부터 슈트까지, 다양한 남성 오피스룩을 스타일리시하게 소화해 시선을 강탈한다. 조금은 시니컬한 듯한 눈빛과 표정에서는 ‘황치형’ 캐릭터 특유의 귀여운 자신감도 느껴진다. 자타공인 훈훈한 비주얼 역시 돋보인다. 한류 최정상 아이돌 엑소 멤버 세훈일 때와는 또 다른, 연기자 오세훈의 새로운 매력과 활약이 기대된다.

제작진은 “오세훈이 맡은 황치형은 거침없는 매력과 귀여운 매력을 동시에 지닌 캐릭터이다. 오세훈은 탁월한 비주얼과 매력으로 황치형 캐릭터를 소화했다. 시청자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는 ‘원더우먼’ 후속으로 다음달 12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