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 16주년 축하메시지] 김영록 전남지사 “아시아투데이가 전남의 든든한 벗으로 동반 성장하길”

기사승인 2021. 11. 11.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영록 전남도지사
남악 이명남 기자 = 아시아 중심 언론이자 글로벌 종합미디어인 아시아투데이의 창간 16주년을 200만 전남도민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아시아투데이는 2005년 창간 이래 우리나라를 비롯한 전 세계 소식을 공정하고 균형 잡힌 시각으로 보도하는 정도언론으로서 국민의 사랑을 듬뿍 받아왔습니다.

특히 짧은 기간에 한국 종합일간지 발행부수 12위와 모바일 부문 종합일간지 4위를 기록하고, 최근에는 중국 최대 포털 바이두에 뉴스를 독점 공급하는 등 빠르게 성장하고 있습니다.

혁신을 거듭하며 언론발전에 크게 이바지해 오신 송인준 회장님과 우종순 대표이사님을 비롯한 임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뜨거운 격려와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아시아투데이의 관심과 성원 덕분에 전남이 날로 발전하고 있습니다. 새천년 비전인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와 이를 연계한 ‘전남형 뉴딜’이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습니다.

도민과 이익을 공유하는 ‘에너지 기본소득형 태양광·풍력발전사업’이 본궤도에 올랐습니다.

전라남도는 앞으로도 국립의대 설립과 초강력레이저 연구시설 구축, 우주발사체산업 클러스터 조성 등에도 힘껏 노력하며 ‘더 새롭고 더 행복한 으뜸 전남’을 일구어 가겠습니다.

아시아투데이가 전남의 든든한 벗으로서, 앞으로도 늘 함께해 주시리라 믿습니다. 독자 여러분께서도 아시아투데이에 변함없는 애정을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아시아투데이 창간 16주년을 거듭 축하드리며, 아시아투데이의 더 큰 발전과 독자 여러분의 건강과 행운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