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해피 뉴 이어’ 임윤아 “강하늘, 친근하고 연기도 잘해”

‘해피 뉴 이어’ 임윤아 “강하늘, 친근하고 연기도 잘해”

기사승인 2021. 12. 01. 13: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임윤아
‘해피 뉴 이어’ 임윤아가 강하늘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전했다./제공=CJ ENM·티빙
‘해피 뉴 이어’ 임윤아가 강하늘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전했다.

티빙 오리지널 영화 ‘해피 뉴 이어’의 제작보고회가 1일 오전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한지민·이동욱·강하늘·임윤아·원진아·김영광·이광수·고성희·조준영·원지안, 곽재용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임윤아는 “비대면 로맨스라서 촬영장에서 만날 기회가 많이 없었는데 현장에서 만나면, 대면이 있었던 것처럼 친근했다”고 전했다.

이어 “듣던 대로 ‘강하늘은 강하늘’이더라. 너무 친근하고 연기도 잘해 처음 만나는 것 같지 않은 느낌을 받으며 빨리 친해져 촬영했다”고 설명했다.

임윤아는 극중 남다른 자부심을 가진 호텔리어 수연 역을 맡았다.

‘해피 뉴 이어’는 저마다의 사연을 안고 호텔 ‘엠로스’를 찾은 사람들이 각자의 방식으로 자신만의 인연을 만들어가는 이야기 그린다. 12월 중 티빙과 극장 동시 공개.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