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여자 피겨 간판’ 유영, 베이징올림픽 1차 선발전 우승

‘여자 피겨 간판’ 유영, 베이징올림픽 1차 선발전 우승

기사승인 2021. 12. 05. 15: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캡처
베이징동계올림픽 국가대표 1차 선발전에서 우승한 유영/ 연합뉴스
한국 피겨 여자 싱글 간판 유영(17·수리고)이 5일 경기도 의정부실내빙상장에서 열린 2021 KB금융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회장배 랭킹 대회 겸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국가대표 1차 선발전 여자 싱글 경기에서 우승했다.

유영은 이날 열린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71.68점, 예술점수(PCS) 66.88점, 감점 1점을 받아 총점 137.56점을 받았다. 전날 쇼트프로그램 점수 71.03점을 합해 최종 총점 208.59점으로 1위에 올랐다. 2위는 김예림(205.82점·수리고), 3위는 윤아선(200.97점·광동중)이 차지했다.

한국은 여자 싱글 올림픽 쿼터 2장을 확보했다. 1, 2차 선발전 결과를 합산해 상위 2명이 베이징동계올림픽에 출전한다. 유영은 8일부터 9일까지 열리는 제76회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종합선수권대회 겸 국가대표 선발 2차전에 나선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