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래에셋증권, 롯데건설과 부동산 개발사업 업무협약

미래에셋증권, 롯데건설과 부동산 개발사업 업무협약

기사승인 2022. 01. 27. 09: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래에셋증권, 롯데건설 MOU 체결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대표이사 회장(왼쪽)과 하석주 롯데건설 대표이사 사장이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제공=미래에셋증권
미래에셋증권은 롯데건설과 부동산 개발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미래에셋증권은 프로젝트 자금조달과 금융자문 서비스를 제공하고, 롯데건설은 개발사업 관련 프로젝트 관리(PM) 업무 및 시공, 공사 관리 업무를 제공하기로 했다.

부동산 개발사업의 전략적 파트너로서 공동출자를 통한 투자법인 회사를 설립하고, 우량 부동산 개발사업을 발굴해 공동으로 사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최근 미래에셋증권은 금융사의 역할을 단순 금융지원에만 한정하지 않고 신규 투자처 발굴, 사업 구조화, 자금 조달, 최종 엑싯 제안까지 부동산 개발사업의 모든 단계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며 부동산 개발사업의 주도권을 선점해 나가고 있다.

이를 통해 획득한 다양한 부동산 개발사업 경험과 미래에셋그룹이 가진 글로벌 네트워크를 융합해 해외사업을 확장하고자 하는 롯데건설과 해외 부동산 개발사업까지 사업 영역을 적극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대표이사 회장은 “미래에셋증권은 위험 자본 투자 영역을 장기적인 관점에서 공격적으로 투자할 수 있는 부동산 개발사업 최적의 파트너”라며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금융과 건설의 이종산업 간 시너지를 통해 양적, 질적 초격차를 달성하고 지금까지 미래에셋이 보여준 도전과 혁신의 모습을 지속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