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군-그린랩스·앤오앤, 함양양파 일본 첫 수출 판로 개척

기사승인 2022. 04. 27. 14: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5회 걸쳐 선별피양파 217톤·깐양파 48톤 등 총 265톤 수출
함양양파 일본 수출 (2)
경남 함양군과 그린랩스, 앤오앤(주) 농업회사법인이 손잡고 함양 양파의 일본 첫 수출을 이뤄냈다./제공=함양군
함양 박현섭 기자 = 경남 함양군과 그린랩스, 앤오앤(주) 농업회사법인이 손잡고 함양양파의 일본 첫 수출을 이뤄냈다고 27일 밝혔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21년도 저장용 양파의 소비가 위축되고 재고가 늘어나며 가격하락으로 이어지고 이로 인해 22년도 조생양파 가격 역시영향을 미치는 등 양파 산지 농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

군과 종합 데이터 농업 플랫폼인인 그린랩스, 농업회사법인인 앤오앤(주)이 협업을 통해 선별피양파와 함께 우리나라 최초로 깐양파를 수출하는 등 일본으로의 새로운 수출길을 열었다.

함양양파의 일본 수출은 지난 4월 5일 선별 피양파 18톤을 시작으로 27일까지 총 15회에 걸쳐 선별피양파 약 217톤, 깐양파 약 48톤 등 모두 265톤을 일본 시노모세키, 오사카, 도쿄 등으로 수출해 새로운 수출 돌파구를 마련하고 국내 양파 가격 안정에도 기여하고 있다.

군과 그린랩스, 앤오앤은 성공적인 수출판로개척을 시작으로 올해 군에서 재배되고 수확하는 농산물을 현지와 협의를 통해 베트남 300톤, 태국 200톤, 말레이시아 100톤, 대만 400톤 등 약 1000톤을 수출할 계획이다.

함양양파를 수출하는 그린랩스는 정보기술(IT)과 데이터를 활용해 농장 신축, 작물 재배, 유통 판매에 이르기까지 모든 솔류션을 디지털화하는 혁신 기업으로 계획-재배-유통-금융까지 농사의 생애주기 전 단계에 통합 컨설팅을 제공하는 종합 데이터 농업 플랫폼인 ‘팜모닝’에는 국내 농가 60만 이상 회원이 함께하고 있다.

안동현 그린랩스 대표는 “이번 양파 수출을 통해 국내 수급 안정은 물론 농가 부가가치 향상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국내 우수 농산물 발굴과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