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원로배우 이호재 무대인생 60년 기념작 ‘질투’

원로배우 이호재 무대인생 60년 기념작 ‘질투’

기사승인 2022. 05. 15. 06: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7일 대학로 학전블루 소극장서 개막
ㅇ
극단 컬티즌은 배우 이호재의 무대 인생 60년을 기념하는 신작 연극 ‘질투’를 오는 27일부터 내달 5일까지 대학로 학전블루 소극장에서 선보인다.

이호재는 1963년 명동국립극장에서 ‘생쥐와 인간’의 레니 스몰 역으로 연극 무대에 데뷔했다.

‘질투’는 작가 이만희가 헌정한 작품으로 최용훈이 연출을 맡고, 이호재와 함께 배우 남명렬, 남기애가 출연한다.

작품은 이혼 후 비닐하우스 사무실에서 혼자 살며 사업을 하는 ‘완규’(이호재)를 중심으로 친구인 ‘춘산’(남명렬)‘, 동네 약국 약사인 ’수정‘(남기애)의 황혼 로맨스를 그린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