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자영업자·소상공인·문화예술인 1만 명, 임태희 교육감 후보 지지 선언

기사승인 2022. 05. 20. 10: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전교조 시대에 퇴행한 경기 교육 발전시킬 적임자는 임태희"
자영업
경기지역 자영업자·소상공인·문화예술인 1만 명의 대표단이 19일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후보 선거사무소를 찾아 지지 선언을 마친 뒤 임 후보(앞줄 가운데)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임태희 경기도교육감 후보 캠프
수원 김주홍 기자 =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후보에 대한 지지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경기도 체육인 40여 명, 경기도 전 지역교육장 120명, 도교육청 퇴직 일반직 공무원 511명, 대학교수 17명에 이어 경기지역 자영업자·소상공인·문화예술인 등 1만 명이 지지 선언에 동참했다.

경기지역 자영업자·소상공인·문화예술인 등 1만 명의 대표단은 지난 19일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에 위치한 임태희 후보 선거사무소를 찾아 “전교조 시대에 퇴행한 경기 교육을 발전시킬 것이라 확신한다”며 “대한민국 교육을 선도하는 경기 교육의 발전의 적임자는 임태희 후보임을 우리는 믿어 의심치 아니한다”며 임 후보를 지지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