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오전에도 위믹스 매입해”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오전에도 위믹스 매입해”

기사승인 2022. 11. 25. 13: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21125124227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기자간담회 캡쳐./제공=위메이드
25일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닥사에서 위믹스의 상장폐지 결정에 대해 온라인 간담회를 열어 "오전에도 위믹스를 매입했다"고 밝혔다.

장 대표는 월급으로 매달 위믹스를 매입중인데 향후에도 매도 할 계획이 없다며 "약속을 했으니 그만두기 전까지 위믹스를 하나도 팔지 않을 것이며 위메이드 주식을 매도하지 않겠다는 약속도 지킬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위믹스 가격 복구 계획에 대해 장 대표는 "지난 4주간 일들과 어제의 결정이 이유이며 단기적으로 이것을 바로잡는 것이 가격 복구에 효과적일 것으로 그것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