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남양주 등 경기 10곳·충북 4곳 한파주의보 해제

남양주 등 경기 10곳·충북 4곳 한파주의보 해제

기사승인 2022. 12. 02. 10: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 11월 한파
서울 아침 체감온도가 영하 13도까지 떨어지며 한겨울 추위가 찾아온 지난달 30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역 일대에서 시민들이 이동하고 있다. /김현우 기자
기상청은 2일 오전 10시부터 남양주를 비롯해 경기 지역 10곳과 충북 지역 4곳에 발령했던 한파주의보를 해제한다고 밝혔다.

경기 지역 한파주의보가 해제된 곳은 남양주·파주·의정부·양주·포천·양평·여주·동두천·가평·연천이다. 다만 건조주의보는 성남 등 11곳에서 유지되고 있다.

충북 지역에서도 이날 오전 10시를 기점으로 충주·제천·괴산·단양에서 한파주의보가 해제됐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